지원사업
13
0

앱으로 저상버스 배차-예약-승하차 ‘원스톱’… 대전 휠체어 사용자 이동성 증진 기대

SK행복나눔재단-대전광역시-신협사회공헌재단-위즈온협동조합, 지역 내 교통약자 이동 협력 MOU

휠체어 대기·승차 시간 단축 및 이동 편의 증진 효과 기대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11월 17일 — SK그룹의 사회공헌재단인 행복나눔재단(이사장 최기원)은 대전광역시(시장 이장우), 신협사회공헌재단(이사장 김윤식), 위즈온협동조합(이사장 안정식)과 16일 ‘교통약자 저상버스 탑승 예약 시스템 구축 및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4개 기관은 대전 지역의 저상버스 탑승 예약 시스템(이하 시스템) 개발을 위해 긴밀하게 협력한다.

시스템은 휠체어 사용자가 앱 또는 웹 사이트를 통해 저상버스 도착 정보를 확인하고 탑승 예약을 신청하면 해당 버스 운전기사에게 알람이 가는 방식이다. 알람을 받은 운전기사는 리프트를 고려해 정차 위치를 판단하고, 기존 승객들에게 탑승 관련 사전 안내를 하는 등 휠체어의 원활한 탑승을 지원한다.

또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운전기사-승객 간 실시간 소통 기능을 탑재해 다양한 상황에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시스템이 도입되면 휠체어 사용자의 정류장 대기 및 버스 탑승 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하고, 교통약자의 이동 편의 증진에 크게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행복나눔재단 세상파일팀은 2021년부터 휠체어 사용자의 이동성 향상을 위한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협동조합무의, LBS tech와 협력해 휠체어 이동에 필요한 경로, 매장 출입구, 편의 시설 정보를 수집하고 전용 내비게이션을 개발했다.

이번 협약은 내비게이션에 대중교통 저상버스 예약 시스템을 연동, 휠체어 이동에 필요한 정보와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것이 핵심이다. 올 초 관련 기술을 보유한 위즈온협동조합과 협력해 효과성을 확인했으며 사업 필요성에 공감한 신협사회공헌재단이 후원에 참여하고, 대전시가 공공데이터 제공 등 협력 의사를 나타내면서 추진에 탄력을 받았다.

저상버스 탑승 예약 서비스는 대전 중부권 일부 지역을 대상으로 테스트를 거쳐 2023년 하반기 정식 개시 예정이다. 세상파일은 지자체, 소셜벤처와 협업해 무장애 교통 환경 조성을 위한 선도 사례를 만들어갈 계획이다.

행복나눔재단 세상파일 이상현 팀장은 “교통약자 이동 편의성 향상을 위해서는 대중교통 이용이 쉬운 시스템을 만드는 것이 필수적”이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대전 지역에서 모범 사례가 만들어질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세상파일 개요

세상파일은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사회 문제 해결에 효과적인 솔루션을 개발하는 행복나눔재단의 사업이다. 검증된 솔루션을 기반으로 사회 변화 프로젝트를 설계하고, 최적의 파트너십을 통해 지속 가능한 사회 변화를 만들고 있다.

행복나눔재단 개요

SK사회공헌 전문 재단으로, 창의적이고 지속 가능한 사업 모델을 개발하는 사회공헌 전문 재단이다. 혁신에서 소외된 사회 문제들 속에서 작고 구체적인 문제를 찾아, 실험을 거듭하며 최적의 문제 해결 모델을 만들고 있다.

관련링크
세상파일 공식 홈페이지: http://www.sesang-file.com

웹사이트: http://www.skhappiness.org/

 

출처: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55833

 

More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Fill out this field
Fill out this field
유효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주세요.
You need to agree with the terms to proceed

Most View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