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사회적경제기업, 전라남도 공모사업에 11개소 선정

spot_img

여수시 사회적경제기업이 전남도 주관 공모사업에 11개 업체가 최종 선정됨에 따라 총 1억 6천만 원의 재정지원을 받게 됐다.

이번 공모는 도내 사회적경제기업의 성장 단계에 맞춰 사업개발비, 시설장비 및 고도화 등 재정지원사업과 더불어 예비마을기업 등을 선정해 지원하는 사업이다.

선정 분야는 시설장비 7, 고도화 1, 지역특화 1, 전남형 예비마을기업 2곳 등이다.

이로써 선정기업은 신규 시설장비 구입 및 노후 시설장비 교체와 지식재산권․특허․공정개선 등 사업 고도화 및 마을기업 운영에 필요한 운영비, 마케팅 등을 지원받게 된다.

특히 재정 지원이 종료된 후에도 일자리와 사회서비스를 지속 창출하는 기업에게는 시제품 개발, 온오프라인 판로 개척, 홍보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회적경제기업 재정지원 사업으로 사회적경제기업의 자생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전남도는 지난달 실무위원회를 개최하고 사업계획의 적정성, 기업의 성장 가능성, 기업운영 및 제품의 혁신성, 사회적 가치 실현 여부 등을 종합 평가해 도내 138개 기업(시설장비 80, 고도화 6, 사업개발비 27, 전남형 예비마을기업 16, 지역특화 9)을 선정했다.

spot_imgspot_img

놓치면 안되는 기사

Skip to cont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