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경기
120
0

의정부에 첫 번째 택시 협동조합 출범

의정부시(시장 김동근)는 8월 29일 지역 내 첫 번째 택시 협동조합인 ‘의정부행복택시협동조합’이 출범했다고 밝혔다.

의정부행복택시협동조합은 전신인 신진운수의 경영난을 해소하기 위해 5월 협동조합과 법인설립 신고를 마쳤다. 이어 7월 자산 및 일반택시면허 양도·양수 절차를 거쳐 이사장과 4명의 이사, 감사 등 총 23명의 조합원이 1출자 당 3천만 원을 출자해 자발적으로 조합을 결성했다.

협동조합택시는 법인택시와 개인택시의 장점을 합친 ‘개인택시형 협동조합택시’ 형태로 운영관리는 조합이, 수익금은 조합원이 갖는 구조다. 운수 종사자의 수익금이 이전보다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며, 개인택시보다 진입장벽이 낮아 택시업계의 대안이 될 수 있을지 주목되고 있다.

김동근 시장은 “의정부행복택시협동조합이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기사 감소와 경기 침체에 따른 경영난을 해소해 기사들의 안정적인 수익 보장과 질 좋은 서비스 제공으로 이어지길 바란다”며, “의정부시도 택시업계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데 공동의 노력을 기울이고 시민들의 택시 이용 불편을 최소화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More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Fill out this field
Fill out this field
유효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주세요.
You need to agree with the terms to proceed

Most Viewed Posts